CJ헬로, 평창올림픽 특집방송 운영

정두리 기자() | Posted : Febuary 8, 2018, 10:01 | Updated : Febuary 8, 2018, 10:01

[사진=CJ헬로]


CJ헬로는 지역채널 25번을 통해 올림픽 기간 동안 강원도 곳곳의 소식을 전하는 올림픽 특집방송을 운영한다고 8일 밝혔다.

메인 스포츠경기에 집중된 기존 방송중계와는 달리 지역채널만의 차별화된 특집방송을 제공할 계획이다. 이번 특집방송은 △강원, 세계가 즐긴다 △문화를 더하다 △숨겨진 이야기라는 세가지 테마로 구성된다.

CJ헬로는 영동방송(SO)과 영서방송, 강원방송으로 강원 전 지역을 커버하는 유일한 케이블TV 사업자이다. 강원 지역 방송을 전담하며 쌓아온 역량을 바탕으로 전국 단위의 올림픽 특별취재팀이 꾸려졌다.

또한 CJ헬로는 세계의 중심이 된 강원의 모습을 깊이 있게 다루기 위해 올림픽 특집뉴스 체제로 돌입했다. ‘헬로! 여기는 평창’ 코너에서는 올림픽 메인경기 정보뿐 아니라 각종 문화예술, 이벤트 등 강원 전역에서 일어나는 소식을 생동감 있게 전한다. 현재 강원 권역에 방송되고 있는 이 코너는 9일 개막일부터 전국의 모든 CJ헬로 케이블TV 권역에서 시청할 수 있다.

CJ헬로는 강원도의 맛을 주제로 세계 문화교류에도 힘을 보탠다. CJ헬로 영동방송은 ‘2018 강릉푸드페스티벌’ 행사를 직접 진행하며 강릉 음식의 우수성을 세계에 알린다. 푸드쿠킹쇼, 푸드토크쇼, 푸드퍼포먼스, 체험프로그램 등 강릉의 음식에 문화를 더한 다채로운 행사가 오는 25일까지 진행된다.

‘문화를 더하다’ 테마에서는 평창문화올림픽을 다룬다. CJ헬로는 강원도 전역에서 열리는 40여개 공연을 소개하며 현장의 생생한 감동을 안방에 전달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지역채널 25의 킬러콘텐츠인 ‘지금은 로컬시대’에 ‘평창 +문화를 더하다’ 코너를 추가 편성했다.

올림픽 특집 ‘이슈토크’는 ‘숨겨진 이야기’라는 주제로 올림픽 개최 비하인드 스토리를 공개한다. 총 3회에 걸쳐 방송되는 올림픽 특집 ‘이슈토크’에는 개최도시 행정수장인 최명희 강릉시장, 최문순 강원도지사, 심재국 평창군수가 출연한다.

윤경민 CJ헬로 제작담당은 “각국의 선수들이 메달을 위해 흘린 땀만큼, 강원도 내외 많은 이들도 올림픽을 위해 구슬땀을 흘려왔다”며 “CJ헬로 지역채널은 강원 전 지역 밀착 취재를 통해 올림픽을 맞이한 강원도의 생생한 이야기를 전국에 알리겠다”고 말했다.

한편, CJ헬로는 헬로tv 내 채널 337번에서 ‘평창 전용관’을 제공한다. 시청자들은 ‘평창 전용관’을 통해 매일 주요 경기 일정과 현재 진행중인 경기를 확인할 수 있고, 경기 방영 채널로 바로가기 기능 등도 사용가능하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