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전자, '갤럭시 버즈+’ 핑크·레드 색상 출시

류혜경 기자() | Posted : March 10, 2020, 09:00 | Updated : March 10, 2020, 09:00
삼성전자가 무선 이어폰 '갤럭시 버즈+(플러스)'의 핑크·레드 색상을 새롭게 출시해 소비자들의 선택의 폭을 넓힌다.

삼성전자는 기존 화이트·블랙·블루 색상에 이어 갤럭시 버즈+의 핑크·레드 색상을 10일 국내에 출시한다고 밝혔다. 레드 색상 모델은 KT 전용으로 출시된다. 
 
핑크 색상 모델은 삼성전자 홈페이지·삼성 디지털 프라자·하이마트·11번가 등 온라인 오픈마켓 등에서 구입할 수 있다. 가격은 기존과 동일한 17만9300원이다.

갤럭시 버즈+는 균형 잡힌 풍부한 사운드 경험과 깨끗한 통화 품질을 제공한다. 한 번 충전으로 최대 11시간 연속 재생이 가능한 강력한 배터리로 소비자들로부터 호평을 받고 있다. 지난 2월 14일 출시 이후 현재까지 국내에서만 25만대 이상 판매됐다.

또한 갤럭시 버즈+는 터치패드를 길게 눌러 평소 즐겨 사용하는 음원 서비스에서 맞춤형 음악 재생을 바로 실행할 수 있는 뮤직 서비스 연동 기능을 새롭게 제공한다. ‘갤럭시 웨어러블’ 애플리케이션에서 설정할 수 있다. 현재 ‘지니(genie)‘ ‘플로(FLO)‘ 서비스를 지원한다. 향후 ‘멜론(Melon)'도 지원할 계획이다.
 
 

삼성전자가 새롭게 출시하는 '갤럭시 버즈+'의 핑크·레드 색상 모델 모습. [사진=삼성전자 제공]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