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제백신연구소 "美 이노비오 백신후보물질, 국내 첫 임상 허가 획득"

황재희 기자() | Posted : June 3, 2020, 16:18 | Updated : June 3, 2020, 16:18
국제백신연구소(IVI)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미국 이노비오사 코로나19 백신 후보물질 'INO-4800'의 임상1/2상을 허가받았다고 3일 밝혔다.

국제백신연구소 관계자는 "이는 국내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백신 임상시험이 허가된 것"이라며 "미국 등 해외에서 처음으로 코로나19 백신의 임상시험이 착수된 후 전례없이 신속히 이뤄졌다"고 말했다.

식약처는 INO-4800을 심사 신청일로부터 12일 만에 승인했다. 

이철우 국제백신연구소 임상시험 담당 박사는 “허가와 심사 경험이 많은 심사자의 밀착 컨설팅과 심사과정에서의 제출자료 면제 및 신속심사 등이 이번 허가에 많은 도움이 됐다"고 전했다. 
 

[자료=대한메디컬아티스트학회 제공]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