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하정보통신, 공기살균기 ‘퓨리토피아’ 美 FDA 승인

이나경 기자() | Posted : July 29, 2021, 15:06 | Updated : July 29, 2021, 15:08
 

아하정보통신의 퓨리토피아 공기살균기 5개 모델이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병원용 의료기기 승인을 획득했다. [사진=아하정보통신]

 
헬스케어 전문기업 아하정보통신은 자사가 개발한 퓨리토피아 공기살균기 5개 모델이 미국 식품의약국(FDA)으로부터 병원용 의료기기 승인을 받았다고 29일 밝혔다.

퓨리토피아는 필터 없이 살균이 가능한 공기 살균제로 차세대융합헬스케어연구소가 세계 최초로 독자 개발한 MSPT(Multi Streamer Plasma Technology) 기술이 더해진 제품이다. MSPT기술은 83개의 세포 내에서 방출된 높은 운동에너지를 갖는 전자에 의해 스트리머 플라즈마를 형성해 포름알데이드와 같은 유해물질을 분해시킨다.

또 오염물질을 걸러주는 EDC컬렉터를 활용해 헤파필터로도 제거할 수 없는 라돈과 같은 물질과 미세부유물질을 제거하고, 멀티스트리머플라즈마 발생기에서 파괴된 공기와 유해물질을 한 번 더 이온화시켜 제거해 준다.

실제 아하정보통신은 최근 한국건설생활환경시험연구원(KCL)의 슈퍼박테리아 세균 테스트에서99.9%의 감소율을 얻었다. 이어 코로나 바이러스와 유사한 ‘mRNA바이러스’ 테스트에서도 99.9%의 감소율을 얻은 바 있다.

아하정보통신 관계자는 “이번 FDA 인증을 통해 퓨리토피아 공기살균기가 코로나19 시대 공기전염, 에어로졸, 비말로부터 감염전파와 확산을 저지할 수 있다는 걸 입증한 것”이라며 “앞으로 국내뿐만 아니라 글로벌 진출에도 힘쓸 예정”이라고 말했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