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G 스탠바이미, ‘카카오웹툰’과 첫 만남

김수지 기자() | Posted : December 7, 2021, 10:00 | Updated : December 7, 2021, 10:00
LG전자가 신개념 라이프스타일 스크린 ‘LG 스탠바이미’에 MZ세대(밀레니얼세대+Z세대) 취향 맞춤 콘텐츠를 확대하고 나섰다.
 
LG전자는 최근 LG 스탠바이미에 카카오엔터테인먼트의 웹툰 플랫폼 ‘카카오웹툰(KAKAO WEBTOON)’을 새롭게 내놨다고 7일 밝혔다. 사용자는 별도 다운로드 없이 홈 화면에 있는 카카오웹툰 앱을 클릭해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스마트 TV 운영체제 기반의 제품 가운데 카카오웹툰 앱을 직접 탑재하고,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은 LG 스탠바이미가 처음이다.
 
사용자는 27형(대각선 길이 약 68cm) 화면을 만지거나 쓸어 넘기며 웹툰을 감상할 수 있다. 특히 화면을 세로로 돌리는 등 고객의 시청 자세에 맞춰 화면 위치나 방향을 조절할 수 있어 세로 화면에 최적화된 웹툰 감상에도 최적이다.
 
LG전자는 LG 스탠바이미의 차별화된 폼팩터(외형)를 앞세워 고객 취향을 고려한 서비스와 콘텐츠를 지속 확대하고 있다. 기존의 정형화된 TV에서는 경험할 수 없었던 LG 스탠바이미 만의 차별화된 사용자경험을 제공하기 위함이다.
 
LG 스탠바이미는 LG 스마트 TV 플랫폼과 동일한 웹오에스(webOS)를 탑재했다. 사용자는 무료방송 서비스인 ‘LG 채널’을 포함해 넷플릭스, 디즈니플러스, 왓챠 등 최신 LG TV에서 이용 가능한 다양한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를 사용할 수 있다.
 
근거리무선통신(NFC) 기술로 안드로이드 기반 최신 스마트폰과 연동하는 셰어링탭 기능도 장점이다. 기본 제공되는 모바일 거치대에 스마트폰을 거치해서 고정시키면 라이브방송, 영상통화, 화상회의, 온라인수업 등을 간편하게 이용할 수 있다.
 
LG전자는 이달 중 소프트웨어 업데이트를 통해 아이오에스(iOS) 기반 기기와 화면을 공유하는 ‘애플 에어플레이’ 지원도 시작할 계획이다.
 
정성현 LG전자 콘텐츠서비스담당은 “고객 취향을 고려한 다양한 콘텐츠를 지속 탑재하며 차별화된 시청 경험을 제공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모델이 LG 스탠바이미로 카카오웹툰이 제공하는 웹툰을 감상하고 있다.[사진=LG전자]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