헬릭스미스, 인간화 항체 'VM507' 중국 특허 획득

전환욱 기자() | Posted : April 12, 2022, 14:39 | Updated : April 12, 2022, 14:39

[사진=헬릭스미스]




헬릭스미스는 자사의 인간화 항체(humanized antibody) 'VM507'가 중국에서 특허를 취득했다고 12일 밝혔다.

헬릭스미스에 따르면 VM507은 간세포성장인자(HGF)의 수용체인 cMet을 활성화시킬 수 있는 인간화 항체다. 세포 사멸을 방지하고 신생혈관 생성을 촉진하는 등의 HGF 단백질과 유사한 활성을 유도할 수 있다. 혈관주사 혹은 국소주사를 통해 인체 전달이 가능한데, 인간화 항체이기 때문에 면역 거부 반응이 없어 안전하고, 생체 내 반감기가 HGF 단백질에 비해 훨씬 길기 때문에 치료제로서의 개발이 용이하다.

VM507은 손상된 세포나 조직을 회복시키고 섬유화를 방지하는 활성 등을 기반으로 다양한 질환에서의 효과가 확인된 바 있다. 특히 보라매병원과의 협력연구를 통해 VM507이 만성콩팥병을 비롯하여 급성신손상, 면역글로불린A신증 등 다양한 신장질환 모델에서 염증 억제, 세포사멸 방지, 섬유화 개선의 치료 효과가 있는 것을 증명한 바 있다. 

헬릭스미스는 VM507의 신부전, 신장질환 타겟 임상을 2023년 시작한다는 계획이다.

유승신 헬릭스미스 대표는 "VM507 관련 특허가 미국, 유럽, 일본, 중국 등에 등록되며 헬릭스미스의 항체 기술이 글로벌에서 인정받고 있다. 신장질환에 대한 다각도의 효능을 기반으로 VM507의 임상 진입을 위해 노력 중"이라며 "VM507은 신장질환 이외에도 뇌졸중, 족부궤양, 망막신생혈관 형성 장애 등을 포함하는 다양한 허혈성 질환과 퇴행성 신경질환의 치료제 개발에 사용될 것으로 기대된다. 다양한 질환에 사용될 수 있는 일종의 플랫폼 의약으로서 신규 적응증이 계속 추가되고 있으며, 블록버스터 잠재력이 매우 높다"고 설명했다.
© Aju Business Daily & www.ajunews.com Copyright: All materials on this site may not be reproduced, distributed, transmitted, displayed, published or broadcast without the authorization from the Aju News Corporation.
기사 이미지 확대 보기
닫기